커뮤니티
- 공지사항
- 문의답변
- 주문내역
- 사용후기
 
묻고 답하기
탈모인         5월 6일 9시 29분  조회수: 154
남성형 탈모증세는 어떤 행태로 나타나고, 해결 방법은 요? 수정 삭제
탈모질환을 낭성형 탈모증, 여성형 탈모증으로 나누고 있는데 어떤 형태로 나타나고 있으며, 그 해결 방법은 요원하것으로 없는 것이지요? 아니면 해결방법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 답변입니다.
탈모증세는 여러가지 증세를 보고 남성형, 여성형 그리고 원형탈모 등등으로 나누어서 부르고 있으며, 치료도 그 증세에 맞게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특히 인체는 상처로 괴사된 부분이나 질병으로 약화된 곳 그리고 노화되어 가는 인체을 고쳐주고 재생시켜주는 특출난 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다시 말씀드리자면 인체는 가장 활발한 재생공장으로 질병으로 약화된 부분, 사고로 상처나 괴사된 인체, 노화되어 가는 인체의 각 기관들을 건강한 상태로 재생산시키는 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인체가 질병, 노후화 등으로 재생능력이 결여된다면 인체 곳곳에 다음과 같은 심각한 현상들이 나타나서 어려움을 느낄 것입니다.

매일 새로운 피부로 단장하고 있는 피부세포가 재생능력이 결여되었다면 우리의 피부는 윤기를 띈 아름다운 피부는 결코 기대할 수 없을 것입니다. 그리고 오장육부에서 재생능력이 미비한 기관인 심장, 간 등을 제외한 인체의 내부에 있는 기관들이 재생능력이 결여되었다면 현대의 트렌드인 100세 장수라는 말은 요원한 구호에 지나지 않을 것입니다.

이에 비해서 인체의 기관 중에서 가장 활발한 재생능력을 가지고 있는 피부, 손톱, 발톱, 모발 등이 있는데, 그중 모발은 대순환 주기와 소순환 주기를 가지고 가장 활발한 신구교체를 이루고 있습니다.

대순환주기는 사람이 태어나서 요람에 들어갈 때까지 머리털이 빠지는 횟수를 나타내는데 평균 15회에서 17회로 큰 주기를 뜻합니다.
소순환주기는 대순환주기의 매회를 나타내며, 매회마다 생성. 성장. 휴직기라는 과정을 가지고 있으며, 이 소순환주기 과정을 통하여 건강하고 윤기 있는 모발로 교체합니다.

소순환주기의 모발의 수명은 2년에서 6년으로 보는데, 소순환주기의 모발을 6년으로 유지시키는 것이 탈모예방에 과제일 것입니다.

탈모 현상은 평소에 모발의 관리소흘과 급격히 짧아진 소순환주기로 나타나는 것이 일반적인 탈모증세입니다.

두피 모근에 있어야 할 모발이 탈모질환으로 휑한 모습는 남성형 탈모질환, 여성형 탈모질환, 원형탈모증세 등등는 평소의 모발의 관리 소흘과 환경 호르몬, 생활에서 오는 스트레스 그리고 가족력 등등이 소순환주기를 짧게하는 원인일 것입니다.
모발의 소순환주기가 여러 탈모원인으로 짧아졌다면(소순환주기의 모발의 수명은 2년에서 6년) 가장 왕성한 젊음을 가지고 있을 20~30대에 심한 탈모가 오는 탈모증세에 노출이 되어서 마음 고생을 할 것입니다.

탈모질환의 해결방법은 모발이 하나도 없는 모공의 활동을 재개시키는 것이고, 20~30대에 나타나는 짧아진 소순환주기를 6년으로 정상화 시키는 것이 과제일 것이다.

우리는 이 관제를 큰 문제의식으로 받아드려서 연구를 거듭하고 있으며, 현재는 소기의 목적을 달성하여 탈모인들에게 다가가고 있습니다.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