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 공지사항
- 문의답변
- 주문내역
- 사용후기
 
묻고 답하기
탈모인         3월 19일 19시 13분  조회수: 217
두피 영양제는 얼마나 효과가 있습니까? 수정 삭제
저는 두피에 각질이 많아서 향상 검정 빛갈의 옷을 입고 있으면 어깨에 운이 내릴 것처럼 비듬이 소복히 싸여 있어서 여간 신경이 쓰이는 것이 아닙니다.
병원을 찾으면 영양제를 주사로 두피에다 투약을 권하고, 아니면 헤어케어 센타를 어렵게 찾아가도 의사들과 비슷한 처방을 내리면서 영양제를 두피에 사용하도록 권하기도 하는데 두피영양제는 두피와 모발에 진짜 효능이 잇습니까?
궁금하고 의문이 나서 여쭈어봅니다.

 ■ 답변입니다.
두피 영양제는 얼마나 효과가 있습니까?

우리나라 사람 5명 중 1명이 탈모로 고생하고 있다는 통계가 있습니다.
우리 사회는 탈모와의 전쟁 중이라고 하여도 부족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많은 사람이 탈모로 또는 각질로 병원을 찾기도 하고, 헤어케어 센타를 찾아서 탈모문제를 해결하고자 하지만 많은 이들이 문제점을 찾지 못하고 발길을 돌린 경우들이 많다고 들어고, 또 한편으로는 영양제로 문제점을 해결하려 처방을 하지만 그 역시 해결체이 되지 못하여서 실망한 탈모인들이 많습니다.

각질의 문제점, 해결은 외부에서 영향을 주는 영양제로는 해결을 할 수 없다는 그 동안의 경험과 조사한 자료를 통하여 밝힐 수 있습니다.


사람들은 몸이 아플 때 가장 먼저 氣가 빠졌기 때문이라고 생각하면서 찾는 것이 보약이나 영양제일 것입니다.

일반적으로 사람들이 건강을 유지하고 영양의 균형을 위해 가장 많이 섭취하는 영양제는 비타민과 미네랄입니다. 이 비타민과 미네랄을 미량 영양소라고 하는데 음식물 섭취로 체내에 영양을 공급하고 건강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되는 영양소입니다.

2007년도 국민건강영양조사 결과에 따르면, 한국인은 대부분의 영양소 섭취가 정상 범위에 있었으나 비타민 B2, 칼슘, 그리고 칼륨의 섭취가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실 체내에서 필요로 하는 비타민과 미네랄은 대부분의 경우 고른 영양 섭취를 통해 충분히 얻을 수 있으므로 모든 사람들이 비타민이나 미네랄을 별도로 복용할 필요는 없습니다. 하지만 질병이나 기타 의학적인 이유로 비타민이나 미네랄을 몸에서 필요로 하는 만큼 충분히 섭취하지 못하는 경우나, 식습관의 문제가 있으나 교정이 어려워 일부 비타민이나 미네랄이 결핍될 가능성이 있는 경우에는 영양제의 형태로 보충해줄 필요가 있습니다. 그 외에도 일부 영양소의 결핍 가능성이 높은 성장기, 노년기, 임신, 흡연, 음주, 다이어트 등 일부 영양소의 결핍 가능성이 있는 경우에는 영양제의 형태로 별도로 보충해 주어야 합니다. 따라서 비타민이나 미네랄의 복용 여부는 주치의와 상의하여 결정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질문의 본론으로 들어갑시다.

탈모증세가 나타나는 원인을 보면 가족력, 환경호르몬, 스트레스에 의해서 한편으로는 가볍게 아니면 심하게 나타날 수 있습니다.

탈모질환이 가볍게 아니면 심하게 나타났을 때, 탈모환자들은 탈모개선을 위해서 탈모개선 영양제를 두피에 뿌리든가, 영양주사를 두피에 맞을 것입니다.

이런 눈물겨운 각고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탈모는 개선될 기미가 보이지 않을 것입니다. 이때 “왜?” 라는 의문이 가장 먼저 머리에 떠오를 것입니다.

상식적으로 생각할 필요가 있습니다. 피부나 손톱발톱 그리고 모발은 고른 영양소가 있는 음식물을 섭취하였을 때만 튼튼하고 건강한 모발이나 피부, 손톱발톱을 생성할 수 있고, 인체의 순환리듬에 의한 재생도 이루어지는 것입니다.

건강하고 윤기가 나는 피부, 건강하면서 갈라지지 않은 손톱과 발톱 그리고 굵고 윤기 나는 모발, 이 조건에 충족시킬 수 있는 방법으로는 고른 음식물을 섭취하는 것입니다. 우리 몸에 필요한 단백질을 음식물을 통해서 흡수시켜, 몸속에서 합성하였을 때 건강하고 튼튼한 손톱, 발톱 그리고 머리카락을 만들 수 있습니다.

이런 일련의 과정을 몸속에서 일어나는 자연적 재생현상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개발자 이철안집필.


※ 주)다모림 글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포털 상에서 블로그 등에 무단 사용하는 경우 인용 매체를 밝히더라도 저작권법의 엄격한 적용 대상이 될 수 있습니다.






  목록으로